햇살이 너무나 좋은 날

일련의 우울함을 떨처 버리려 산책을 나갔다

윗 집에는 백목련이 예쁘게 피어있고 


대각선 방향에 있는 빌라는 벚꽃이

서둘러 꽃망울을 올리고 있다 


굴 다리를 따라 1분만 걸어 내려가면 나오는

모퉁이 집에는 적목련과 벚꽃이 나란히 피어 있다


그 바로 앞 소방 도로

원래의 용도라면 소방 도로일 것 같은데...

현재는 주차장으로 쓰이고 있는 도로

벚꽂 길이 펼쳐진다


좀 많이 짧긴 하지만

나 같은 방콕 족을 끌어낼만큼의 매력은 가지고 있는 곳



공업 지역?? 이랄까 아무튼 단순 주택가는 아닌

온갖 철공소, 부품 공장, 상가 같은 것이 

짬뽕으로 뒤섞여 있는 이 동네는

지역 특성과 정말 안 어울릴 정도로 많은 

나무, 풀, 텃밭, 화단 들이 있다


그래서 나 같이 계절 변화를 모르고 사는 인간까지도

산책 하게 만드는 그런 묘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


이토록 자연은 아름다운데...

그 자연 위에 사는 인간은 어찌 이리도 추악한지 모르겠다

나 역시도 마찬가지...


어떤 몹쓸 인간 덕분에 

오랜만에 링거도 맞아보고

어려워서 포기했던 트위터도 가입하고

맘 가라 앉히러 산책도 나가게 되고

자기 반성도 하게 되고 참 많은 거 하게 된다


인두껍만 쓰고 있는 몹쓸 인간아~

우리는 절대로 잊지 않는단다!

절대로!! 


읽으시고 추천 & 소문 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http://blog.naver.com/ziroo/70135426384


설정

트랙백

댓글

  • 프릭 2012.04.07 12:46 답글 | 수정/삭제 | ADDR

    부산에서 봄이 한창이네요
    벚꽃이 벌써 저리 이쁘게 피다니...
    저희 동네도 목련하고 개나리는 피기 시작했는데

    벚꽃은 아직(?) 흠... 오늘 나가봤을때 펴있으면 어쩌지??
    저도 운둔형이라 (ㅜ.ㅜ) ㅋㅋㅋ;

    몸이 예민하신 편이라 흥분하시면 안대요
    항상 냉정하게...
    나쁜사람때문에 히이라기님 건강 무너지면 누구좋으라고...

    예전에 네이버 작가 경우도 시끌 시끌 하더니 결국 사그러 들었지요
    이번 기회에 유기하는 사람에 대한 강한 법령좀 나왔으면 좋겠네요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4.09 23:01 신고 수정/삭제

      저도 은둔형이라... 저희집 동네 외에는 잘 몰러요
      그나마 주부다 보니 마트가는 길에 조금씩 보는게 다예요
      법이 쉽게 바뀔라나 몰겠어요 울 나라가 동물복지에 대해서는 의식수준이 거의 바닥을 기고 있자나요 ㅠ,.ㅠ

  • 채리맘 2012.04.08 14:23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저도 인간이지만 인간이란 족속은 참 복잡하고, 양가감정이 있어요^^
    사촌이 땅을 사면 배아프고..생명을 소중이 여기는가하면 그렇지않고 지들만 잘살면 되는 사람도 있구요ㅜ.ㅜ...
    북유럽에 사는 견생,묘생은 대한민국하고 많이 다른 삶을 살지요...
    화이팅해요^^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4.09 23:02 신고 수정/삭제

      알고 있으면서 안하는 못하는게 아니라 안하는 거라서 더 나쁜것 같아요 ㅠㅡ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