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번에 이은 경상도 사투리 사전 2편입니다

오고락지

뜻: 무말랭이 


디디한다

뜻: 멍청하다, 어리석다

   활용: 일을 와 그래 디디하게 처리하노?
           쟈는 아가 와 저래 디디하노?


보궐미다 or 보골미다

뜻:  일부러 약올리다, 의도적으로 속을 뒤집다, 부아를 치밀어 오르게 하다
      (부산 경남 권에서 사용)


   활용:  친구 - 요새 살이 자꾸찌가 미치겠다 내 이제 44입는데이
            나    - 이기 77 앞에서... 니 내 보궐미나?  

쇳대

뜻: 열쇠 (부산 경남 권에서 사용)



전주다

뜻1: 조준하다

   활용: 총을 딱 전주다가 탕 쏴라

뜻2: 재다, 간보다, 측량하다

   활용: 이 남자 저남자 전주다 둘다 놓친데이


정지 or 정제

뜻: 부엌


뭉캐다

뜻: 지우개 따위로 지우다

   활용 : 쓰다가 틀리마 지우개로 뭉캐고 다시 써라


까물씨다

뜻 : 기절하다

  활용: 연예인 보고 좋아가 까물실라 카네


전구지

뜻: 부추




뜻: 참외


수금포

뜻: 삽


여불때기

뜻: 옆에


강구

뜻: 바퀴벌레 (부산 경남 권에서 사용)


끼리

뜻: 최고로 좋다, 완전 좋다, 정말 맛있다

   활용: 맛이 댁끼리네


파이다

뜻: 나쁘다, 안좋다, 질이 떨어진다 등등의 부정적인 의미에 사용

   활용:  친구 - 이 옷 어떠노? 이뿌나?
            나    - 영 파이다 딴 거 입어봐라
 

모하다 or 몬하다

뜻: 못하다, 떨어진다

   활용: 올해 김치가 작년 보다 영 몬하네


뜨숫타 or 뜨수다

뜻: 데우다

   활용: 국 뜨숫타가 태웠다 


썽그리다

뜻: 주로 음식물을 썰다(채썰다의 의미보다는 큰 행동)

   활용: 무를 숭숭 썽그리가 넣어라


오베다

뜻: 훔치다


쌔비다

뜻: 훔치다 (은어적 성향이 강함)


히야 or 희야

뜻: 형

   활용: 히야! 히야! 나도 로보트 함만 만지보자

누야 or 누부야

뜻: 누나

   활용: 누부야~ 어데 가노? 누부야~ 같이가자~



설정

트랙백

댓글

  • 무지개 2012.03.12 23:15 답글 | 수정/삭제 | ADDR

    작은 집이 부산인데...ㅋㅋ 몇개의 동사를 제외하곤 완전 생소하네요.. 완전 구수할 거 같아요..+_+ 사촌언니가 언니는 사투리 안쓴다는 말에 엄청 비웃었는데 인정해야 할랑가봐요..ㅎㅎ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3 13:53 신고 수정/삭제

      저도 저걸 알고 있기는 하지만 잘 쓰진 않아요~ ㅎㅎ
      가끔 무의식 중에 한번씩 툭툭 나오긴 하지만요 ㅋㅋ

  • 프릭 2012.03.12 23:32 답글 | 수정/삭제 | ADDR

    경상도 사투리 사전2편은 너무 어려워요 (ㅜ.ㅜ)
    고급 단계인가봐요

    몇개의 단어는 그나마 들어본바 있는데
    동사계열은 정말 생소하네요 >.<

    위에 단어를 이용해서 대화하면 전 의사소통이 안될거 같아요 ㅋㅋㅋ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3 13:54 신고 수정/삭제

      아직 고급 단계는 멀었습니다 고급 단계가 되시려면 "쫌"의 무한한 사용법과 활용법을 실생활에서 자유롭게 구사하셔야 경상도 사투리 고급사용자가 되어요 ㅎㅎ

  • 연애13년째 주부 2012.03.14 00:29 답글 | 수정/삭제 | ADDR

    죄다 제가 아껴쓰는(?)언어들인데 이렇게 글로 눈앞에 떡하니 적어놓구보니 뭔지 모를 황망함과 부끄러움 손발이 오골거리는건 왜일까요ㅋㅋㅋ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6 21:29 신고 수정/삭제

      저도 참 아껴쓰고(?) 있답니다 연애님(이렇게 줄이는게 맞나?)이 손발까지 오골거리심 전 어떻겠어요~~

  • 캐티 2012.03.14 08:04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리할머니는 경북분이신데 무말랭이를 곤짠지라고 하세요 ㅋㅋ
    곤짠지 ㅋㅋ 귀엽지않나요? 곤짠지곤짠지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3.16 21:30 신고 수정/삭제

      곤짠지라... 저도 모르는 사투리 등장이군요~ 오묘하고 신비한 사투리의 세계ㅎㅎ

  • 카터맘 2012.03.17 11:41 답글 | 수정/삭제 | ADDR

    댁끼리~ ㅋㅋㅋ
    대학교때 친구들끼리 유행어로 썼는데, 다시보니 반갑네요 ㅋㅋㅋ
    근데 역시 모르는 말도 많아서 엄청 신기해요 ㅎㅎ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3.20 16:03 신고 수정/삭제

      따봉~ 만큼이나 오래 묵은 말들 입지요~ 전 아직도 저런 말들을 사용하는 구식인간이여요 ㅎㅎ

  • 으잉? 2012.07.02 23:53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제가 맞춤법은 잘 모르는데 할머니들께서 자주 쓰시는 말씀인데

    '니는 옆집 아들 매키로 비실비실하노' 할때 '매키로' 이게 혹시 뭔지 아시나요?

    '매키로'는 그냥 제가 들리는 대로 적은겁니다.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7.03 18:07 신고 수정/삭제

      아마도 "맹키로"가 아닐까 싶네요
      맹키로의 뜻은 "~처럼"입니다

      그러니 할머니 말씀을 번역?? 해보면
      "너는 옆집 아들처럼 비실비실하느냐?" 입니다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