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저녁 저녁 밥을 먹고 있는데 옆집 사시는 철수영희맘님께서 오셔셔 덕구에게 성은을 배푸셨습니다

직접 오뎅꼬치의 기사로 임명하신 덕구 놈에게 특별히 카샤카샤 윙윙 친히 하사하시고 

울집 아이들 전체에게 쉐바 듀오 한박스를 하사 하시고 홀연히 PC방으로 사라지셨습니다


받은게 있으니 자랑질을 좀 해야겠지요? 이른바 인증용 사진이 되겠습니다~

간식은 뭐 어떤걸 줘도 전쟁통 난민처럼 잡숫는 분이니 두말할 것도 없이 잘 잡숫지요

따로 또 인증하겠습니다 굽씬 굽씬~ 오늘은 카샤카샤부터 갑니다~ ㅎㅎ 


오뎅꼬치의 기사가 붕붕 날라다닙니다~~ 저 발랄한 똥꼬 보이십니까?

 


연약한 체력의 카샤카샤를 한 입에 물어 뜯을 기세네요


귀하디 귀하신 몸인 홍주마마도 납시셨습니다


즐거운 놀이시간이었으나 어느 한분때문에 카샤카샤는 봉인되어 버렸어요 ㅠ,.ㅠ (이유는 나중에..)

봉인 이후 집에 굴러 다니던 짝쌰짝샤로 또 한번 흥겨운 놀이마당이 벌어졌어요

쿠로는 거의 날라다녔습니다 얼쑤~~ 절쑤~~~


남푠님하가 뿌리깊은 나무를 보며 사진을 찍어주더니 영 성의없고 발로 찍은 사진만 만들어 놨네요

혼내야겠어요 ㅡ,.ㅡ;;


암튼 봉팔이랑 홍주까지 나와서 노는데 카샤카샤를 봉인 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는 모모때문이었어요


좀 놀아 보겠다며 옆에 오는 모든 아이들을 폭행해대는 거예요 ㅠ,.ㅠ

 

 

사진에 잡힌 것만 세컷이니 실제는 얼마나 주워 패고 댕겼는지 아시겠죠?

놀고는 싶고 옆에 누가 오는 건 싫고 하악질에 주먹질하며 카샤카샤는 잡아야겠고 엄청 바쁘셨어요

저놈의 성질머리를 어쩔까요 에효.... 남푠님하는 절 꼭 빼다 박았다는데....

어느정도는 인정되는 부분이 있어 차마 할말이 없네요... 모모야 너랑 나랑 성질 좀 죽이고 살자~!

'십이지묘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청춘의 덫의 고양이 버전인가?  (14) 2011.12.08
다묘 가정의 눈물겨운 간식시간  (6) 2011.12.03
우리집 스크래쳐들  (8) 2011.12.02
이게 왠 횡재일까요 ㅎㅎ  (16) 2011.12.01
촌놈들....  (16) 2011.11.24
떼샷 촬영 실패  (16) 2011.11.21
얘들아 엄마는 어디서 자니?  (18) 2011.11.02

설정

트랙백

댓글

  • AkiRa 2011.12.01 07:34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애기들이 많으니까 사진만 봐도 흥이 나네요ㅋㅋ 냐옹이들 벌레잡을때나 저런 장난감 탐할때 앞발 마주치면서 뛰어오르는 모습은 꼭 랩퍼들의 풋유얼핸즈업 하는거 같지 않나요? ㅋㅋㅋ 그래서 더 웃긴것같아요ㅋ 귀여워요 ㅋㅋ

    • Favicon of http://iyeti.kr BlogIcon 프로채터 2011.12.01 08:49 수정/삭제

      나는 왜 작두타는 도령같을까?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1 10:28 신고 수정/삭제

      전 탈춤추는 모습 같아요 얼쑤~ 절쑤 하는 모습 같아요 ㅎㅎ

    • Favicon of http://iyeti.kr BlogIcon 프로채터 2011.12.02 10:06 수정/삭제

      나는 왜 작두타는 도령같을까?

  • 카터맘 2011.12.01 10:44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ㅋㅋ 혼자만 놀겠다고 애들 때리고 다니는 모모도 귀여워요~~ ㅋㅋㅋ 응삼이랑 애들 다 몰려와서 카샤카샤만 쳐다보고 있는게 너무 귀여워요 ^^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1 10:45 신고 수정/삭제

      을매나 욕심이 사나운지 나 내꺼라고 외치며 애들을 죽자고 패요 ㅎㅎ

  • 캐티 2011.12.01 10:52 답글 | 수정/삭제 | ADDR

    >.< 아오아오 귀요미들..
    이집 냥이들은 직립과 비행을 자유자재로 하네요! 우하하하 신기하당
    모모 입 앙다물고 야무지게 주먹질... ㅋㅋㅋ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1 10:57 신고 수정/삭제

      어금니 꽉 깨문고 분노의 샤닥션~~~ 아주 야무지죠~ 모모는 평소엔 애기들한테 다정하면서 먹는거 노는거 앞에선 정줄 놔요

  • 프릭 2011.12.01 12:42 답글 | 수정/삭제 | ADDR

    전 고집 많고 자기 성질 제대로 보이는 모모가 왜 이렇게 귀여운걸까요? ㅋㅋ
    모모는 자기가 첫째니까 엄마 빽 믿고 저러는거 같아요
    푸짐하게 앉아 있는 저 항아리 모습
    전 별이가 저렇게 앉아 있을때 검지 손가락으로 배를 꾸욱~ 하고 눌러요 ㅋㅋ
    덕구와 같이 앉아 있는데 체격이 비슷하다는거에 잠시 놀랐어요
    오늘은 모모, 덕구, 봉팔, 쿠로, 응삼, 피콜로, 삼순이를 한자리에서 봤네요
    (맞을까요? 히이라기님네는 이름하고 아이들 맞추는 게임을 하는 재미가 있어요 ㅋㅋ)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1 12:47 신고 수정/삭제

      매의 눈을 가지셨군요~ 모두 다 정답입니다 ㅎㅎ 저도 모모가 저렇게 항아리? 펭귄처럼 앉아있으면 손꾸락으로 꾹꾹~ 찔러봐요 모모가 여아치고는 떡대가 좋아요~ 굳

  • Favicon of https://yanggun35.tistory.com BlogIcon 늘오후 2011.12.01 17:1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왕~~~ 애들 신났네 신났어~~ 혹시 마법의 장난감인가???
    왜이리 깜띡이들이여~~
    모모도 놀게 하다뉘....마법의 장난감이 틀림없어~!!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1 18:06 신고 수정/삭제

      완전 신나서 난리 드라구 근데 장난감이 넘 부실해서 잡히면 그대로 사망하겠드라구 그게 좀 불만이랄까

  • 은빛바람 2011.12.01 18:17 답글 | 수정/삭제 | ADDR

    오 그 유명한 캬샤캬샤 윙윙이군요~!
    우릴애덜은...특히 금동이가 투철한 사냥본능으로 놀고 숨기지 않으면
    중요부위만 어디갔는지 사라지기땜시 숨겨놓고 놀아야 해요 ㅎ
    오뎅꼬치에 오뎅없어도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는 아이들이라..ㅋ
    쿠로군 오랜만에 나와서 멋진 표정을 보여주네요. 넘 멋져~꺄~~~
    모모냥 까도녀! 펀치 날리는 모습도 새초롬 하네요 ㅋ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1 18:19 신고 수정/삭제

      저희집도 놀고나면 봉인해야되요 아님 다음날 장난감이 사체로 발견된답니다 ㅠ,.ㅠ 쿠로도 멋지지만 까칠함이 뚝뚝 묻어나는 모모를 보면 내 새끼지만 너무 이쁜것 같아요~~ 아... 나란 변태집사...

  • 철수영희맘 2011.12.03 17:36 답글 | 수정/삭제 | ADDR

    덕구 똥꼬봐~

    일케 사진으로 모모도 보네 ㅋㅋㅋㅋ

    벌써 울집애들도 하나 해먹었오 ㅋㅋ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03 18:10 신고 수정/삭제

      카샤카샤가 정말 약해 빠진듯 ㅎㅎ 귀하신몸 다치실세라 봉인해뒀어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