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다시피 저에게는 저와 종족(種族)이 다른 시댁 식구가 있어요


이분이세요~!



이름은 이진숙이구요


시부모님의 금지옥엽 늦둥이 막내따님이시자 


저에게는 넝쿨당의 말숙이 못지 않은 까칠한 시누님이죠 ㅎㅎㅎ



(과거사를 모르시는 분은 아래 링크로 확인해보세요)



시아버님이 진숙이에게 늘 우쭈쭈~ 우쭈쭈~~! 둥가~둥가 내새끼~!


딸바보 모드이신데다


도련님 역시 여동생 간식 사들고 퇴근하실 만큼 시스콤 폭발중이시고


어머님은 퉁퉁 구박하시면서도 실직적인 모든 뒷바라지를 해주시는터라


콧대가 63빌딩 만큼 높은 새침때기로 자라나셨어요 ㅋㅋㅋ




뒷다리가 불편해서 큰 수술을 했던 아이라 제발로 걸어다니고


일상 생활만 무던하게 해줘도 좋겠다 생각했던건만


수술하고 얼마지나지 않아 아버님께서 옷장 위고 다락이고 훨훨 날아다닌다시기에


과장이 넘 심하시네 라고 웃고 말았는데 말이죠


며칠전 시댁에 갔을 찍은 동영상이예요 




다른 아이들에 비해 점프력이 좀 많이 낮지만 그래도 이거 어디예요?


저는 이런게 바로 기적의 증표가 아닐까싶습니다 ^^



좀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해 오고 싶었으나 시엄니의 만행으로 실패!! ㅠ,.ㅠ


그 만행이 뭐냐구요?



제가 시댁에 문열고 들어서자마자 진숙이는 저를 보고 얼른 도망질을 했어요


제가 시엄니께 징징거리자 엄니께서


"인사도 안하고 가시나... 내가 데꼬오께" 하시고는


진숙이를 잡아오셨습니다 그리고는 저한테 안겨주셨지요 앗흥~~ ^^


저도 둥가둥가 쪼물쪼물 재미 좀 볼까 하고 있는데


엄니가 슬며서 저에게 뭔가를 내미셨습니다


"눈 빼묵겠다 발톱 좀 깎이봐라"



네! 그렇습니다 그 이후 저렇게 아버님 옆에 딱 붙어서 저에게 하악질을 해대시다


저리 장농 위에 올라가셔서는 제가 가는 그 순간 까지 안 내려 오셨다는....



저는 망연자실했고 ㅠ,.ㅠ


엄니는 "미움 받는 사람은 니 하나로 족하지 않을까?" 이러셨다는 ㅎㅎㅎ


그래요 어머님도 진숙이에게 미움 받고 싶지않으셨던 거예요


덕분에 저만 구박덩어리! 아~ 눙물이~~!!



다음번에는 내 기필코~~~!! 기필코!


 꼭 미움도 안받고 사진도 많이 찍어 오고야 말것이야~~!

설정

트랙백

댓글

  • 채리모 2012.07.26 20:34 답글 | 수정/삭제 | ADDR

    집사님....힘내시구요....올만에 보니까 너무 좋네요...^^화이링~~^*^

  • 마초 2012.07.27 00:09 답글 | 수정/삭제 | ADDR

    그간 고생했던 진숙시누이 사정을 알아서 그런지 저길 폴짝 하는데 저 진짜
    의자에서 일어나서 아이고 잘한다 박수를 짝짝치고 있었어요 눙물이 ㅜ^ㅜ 잘컸네요 정말
    시어머니 귀여우세요 ㅋㅋ 미움 안받으려고 발톱깎는걸 토스하셨어요 ㅋㅋㅋ 그래도 이렇게
    소식 전해들으니 좋네요 하나 둘 천천히라도 안좋은 일들 다 풀릴거예요 기운내세요^^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7.28 21:50 신고 수정/삭제

      처음 봤을때 불편했던 몸을 생각하면 참 많이 좋아졌어요 ㅎㅎ
      이제 하나 하나 풀리고 있네요 응원 감사해요~

  • BlogIcon 집사꿈나무 2012.07.27 00:57 답글 | 수정/삭제 | ADDR

    담엔 꼭 성공하시길
    ”화이링“ 입니다

  • 프릭 2012.07.29 19:38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아~~ 진숙이가 저렇게 살이 올랐다니!!!
    과거의 그 진숙이가 맞나 싶을 정도에요
    수술로 짧아진 꼬리지만 너무 귀엽고요 ^^

    미움받는 대상은 한명으로 족하다라는 시어머님 너무 센쓰있으세요 ㅋㅋㅋ

    (다른 분들은 덧글 달기 어렵지 않으셨나봐요? ^^;)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7.29 23:50 신고 수정/삭제

      덧글 달기가 어려웠던거 맞아요 ㅠ,.ㅠ
      지금은 고쳐놨어요 ㅎㅎㅎㅎㅎ

      근데 진숙이가 중성화하고 살이 오동통하게 오른거 있죠
      이번에 보고 참 흐뭇했어요 ㅎㅎ

  • catty 2012.07.30 08:37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떡해요. 시누이 발톱까지 깎으셨으니 한 10년치는 찍히셨을듯.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7.30 12:51 신고 수정/삭제

      휴... 가슴이 아픕니다 장농위에 올라가서 어찌나 매몰차게 안내려 오시는지... 로비 좀 잘해봐야줘

  • 연애13년째 주부 2012.07.31 11:00 답글 | 수정/삭제 | ADDR

    으하하하하하~~~
    재미나요재미나요~~~~~~
    눈빼묵겠다...가 무슨말인가 했다가.ㅋㅋㅋㅋ
    진숙이가 옷장위에 올라가고 싶어하니까
    아버님이 이불도 내려주시고~
    아이고~아이고~~
    아버님 손에 들고 계신게 빗인가요?
    사람빗같이 생겼엉~ㅎㅎㅎ
    예뻐서 죽겠는게 한눈에도 보이는데요?
    사랑받아서 그런지 진숙시누 인물이 완젼~~~~샤방!!!


마지막 꼬리에 있던 실밥도 풀고 깁스도 제거하러

병원 가는 날이라 시댁을 방문했습니다

근데 시댁에 도착해서 방문 열고 진숙이와 눈이 마주치자 마자

진숙이냔이...
 
진숙이냔이...


저러고~ 저러고 막 토낍니다 ㅡ,.ㅡ;;

저 여자가 오면 병원가는 거 눈치 깠다 이거지용~


도련님 방으로 도망 갔는데도 새언니가 따라오자

진숙아가씨는 심기가 급격히 불편해지셔서는

사진 한장 찍지도 못하게 도리도리 연발을 하셨쎄요~

시부모님들은 진숙이가 뭘 해도 이쁘다 이쁘다 하시는 터라

온 집안 구석구석을 해집고 다니나봐요

시댁이 옛날 집이라 신발 벗는데는 시멘이고 거기서 마루를 올라와야

집 안이 되는 그런 구조??인데

그 시멘트 바닥에도 장난 친다고 엄청 돌아 다녔나봐요  

깁스는 쌔까맣고 그나마 그 까만걸 다 줘 물어 뜯어놨네요

나으라는 염증은 안낳고.... 에이~~


 

병원 다녀온 이후로 더 심기 불편해진 진숙이 아가씨입니다 ㅠ,.ㅠ

놀자고 손 움직이는 것 같죠?

아니예요 치우고 꺼지라는 손짓이예요 ㅠ,.ㅠ

병원에서 홀딱 반할만큼 완전 잘생긴 허숙키 남아를 봤는데

근처에 오자마자 하악질 작렬한 이후라 더 심기 불편하신가봐요


아버님 어머님 옆으로 도망가서 마치

"엄마 아빠, 새언니 집에 가라고 그래~"라고 말하는 것처럼

에웅~ 거리시기까지...


여전히 사진 한 컷 허락 안해주시고....

저는 완전... 완전.... 좌절하고 말았습니다 ㅠ,.ㅠ
 

OTL

 다 너 좋으라고 한건데....

집에서도 맨날 미움 받는 일은 다 내차진데....

진숙아가씨마저 저를 버리시는군요...

마지막엔 약이올라 감기 걸린 걸쭉한 목소리로

"진숙아~ 진숙아~"

하면서 다라가니깐 똥쭐이 빠지게 도망가는데

 

넘 귀엽지 안씁니꽈?

다리도 정말 많이 낳은 것 같죠?

뒷다리에 힘들어 가는 것 좀 보세요~

수술하길 정말 잘한 것 같아요 ^^

높은 곳에 점프하는 거랑, 뒷발로 쪼그려 앉는거는 불편해도

이 정도면사는거는 불편한게 없을 듯해요 ㅎㅎㅎ

아참 꼬리는 실밥 다 풀었구요 염증이 아직 좀 남았지만 걱정할 정돈 아니구요

아직 딱지가 남아서 진숙이가 그루밍해서 딱지 뗄까봐

다시 감아 왔어요 한 일주일만 붙이고 있음 된데요 ㅎㅎ

 

늠 걱정 마세요~

진숙이 아가씨 잘 지내고 계십니다

 0914ad304e40cb4c082d28cc672f9727

설정

트랙백

댓글

  • 프릭 2012.01.09 19:35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아... 정말 진숙이 뛰는게 변했어요
    초기에 불편해 보였던 그 다리라고 믿어지지 않네요
    저정도면 날라다니는거네요
    직접 보신 히이라기님은 얼마나 대견하다고 여기셨을꼬 ㅎㅎ
    정말 고생하셨어요!!!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1.09 19:46 신고 수정/삭제

      근데 저를 미워해요 오늘 저를 귀신 보듯이 대햇어요 ㅠ,.ㅠ 진숙이 나빠 나빠 완전 상처받았음! 삐뚫어질테요~~

  • AkiRa 2012.01.09 22:13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프다고 미루었던 시누이 플레이를 다시 시작하시려나봅니다.. ㅋㅋㅋ 엄마냐옹님들에게 위로받으세요 히이라기님 파이토! ㅋㅋ 그나저나 진숙아가씨는 참 예쁘네요 ㅠㅜ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1.13 19:09 신고 수정/삭제

      시누님 구박에 폭풍 눈물이 쏟아집니다 ㅠ,.ㅠ

  • 캐티 2012.01.10 08:49 답글 | 수정/삭제 | ADDR

    얄미운 시누이 노릇 제대로 해주시네요 ㅋㅋ
    다 나아서 병원 안가도 되면 좀 친절해지시겠죠,,, ㅜㅜ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1.13 19:10 신고 수정/삭제

      이번 설날 시댁에 가면 간식으로 시누님의 마음에 들기 위해 노력해볼려구요 ^^

  • 앙이네 2012.01.10 08:49 답글 | 수정/삭제 | ADDR

    너무 이뿐 시누이를 두셔서 부럽네요..
    근데 쫌만있으면 시누이 노릇을 똑똑히 하실 듯.. ㅋ
    원래 시누이란 모름직이 얄미워야 제맛인데~ 착한 진숙아가씨가 아실라나?? ㅎㅎ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1.13 19:10 신고 수정/삭제

      아니 원래 시누이가 얄미워야 하는겁니꽈? 그럼 안되는데... 안되는데... 절망모드 돌입

  • 카터맘 2012.01.10 10:47 답글 | 수정/삭제 | ADDR

    진숙이 너무 미묘에요~~
    얼굴도 똥그라면서 조그맣고, 눈은 왜케 큽니까? ㅎㅎㅎ
    그리고 도망가는 모습도 너무 귀엽네요..ㅋㅋㅋ 계속 뒤를 돌아봐요..ㅋㅋㅋ
    깁스 풀어서 정말 많이 나아보이는데, 이제 그만 히이라기님을 경계했으면 하네요..^^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1.13 19:11 신고 수정/삭제

      그러게요 눈이 얼굴에 반인거 있죠 단추구멍 눈의 소유자인 전 완전 빈정 상해요 ㅠ,.ㅠ 설날 간식의로 꾜셔볼려구요 기다려라 시누님

  • Favicon of http://alienus.egloos.com BlogIcon 스키비 2012.01.12 10:55 답글 | 수정/삭제 | ADDR

    ㅋㅋㅋ 진숙아가씨가 새언니에게 툴툴~ 텃세를 부리나봅니다.
    역시 시누이는 시누이예요 ^^

    • Favicon of https://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1.13 19:14 신고 수정/삭제

      조금만 덜 예뻤음 이렇게 서운하진 않을텐데 얼마만에 보는 아깽인데... 첫 시누인데... 까칠하게 하시니 완전 입상에 못난이 시누이라고 모함하고 다니는 중이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