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지난 주말 옷장 정리를 하다 붙박이장 벽에 물방울이 맺힌걸 발견했습니다

 여기에 왜 물이 있지? 비가 세나? 이게 왠 날벼락?? 

잠시 고민하던 중에 떠오는 쎄~~~~한 기억 한 조각! 


집 인테리어를 하기 전 점검할때 찍은 사집입니다 

저기 저 모서리가 유난히 곰팡이도 아닌 것이 시커먼 것이 보이실 겁니다

당시에는 곰팡이는 아닌데 뭘까? 이러면서

벽을 만져봤더니 유난히 찹찹한 한 벽면이 있었더랬죠

시멘튼가 이러고 어리석게 걍 넘겨 버렸는데

그것이 문제가 되서 큰일 치뤘습니다 ㅠ,.ㅠ


일딴 원인을 먼저 설명을 해드리면 그 찹찹하던 벽에 단열처리가 안되있었습니다

보통은 외부와 바로 연결된 벽은 단열처리를 하고 그 위에 합판을 데서

마감을하고 벽지를 바르는게 정석입니다

(인테리어 방송 채널 애청자이다보니 거기서 주워들은 지식)

그런데 저렇게 기둥이 있다보니 저 기둥까지 단열처리를 하면 

방이 상당히 많이 좁아지기도 하고 비용도 많이 들게 되니까

공사하시는 분이 저렇게 걍 저렇게 노출시켜 놓는 부실 공사를 하셨나봐요

예전의 그 독한 세입자분들은 일반 장농을 썼으니까

윗부분과 옆부분의 공간으로 약간의 환기가 되서

저렇게 씨커멓게 먼지 & 초기 곰팡이 만 생기고 말았던 것 같은데

저희는 붙방이 장이다 보니까 결로까지 생기고 만거 같습니다 ㅠ,.ㅠ

그래서 지난 주말에 남푠님하 친구분까지 불러 단열 공사를 시작했습니다

 

일단 붙박이 장을 해체합니다
 

집 공사 하던 내내 먼지 마셔가며 공사 인부분들 옆을 지키며

이것저것 물어보고 구경했던 것이 이때 빛을 발합니다

어떻게 붙박이장을 조립하고 분해하는지 되다 알고 있으니깐요 ㅎㅎ

 

그런 다음 물기 먹고 공팡이가 핀 벽지를 죄다 뜯었습니다

곰팡이를 보고 정신줄 놓은 제가 급한 마음에 미친듯이 벽지를 찢어 발기느라

사진도 미쳐 못찍었네요 ㅎㅎ 

퍼티(끌)로 시맨트 벽에 붙은 초배지까지 말끔하게 뜯어 냈습니다

이미 단열이 된 벽에는 살짝 실크 벽지만 뜯어 냈습니다

실크 벽지에는 접착식 단열제가 안붙거든요
 
그런 다음 젖어 있는 벽면을 드라이기로 미친듯이 미친듯이 말렸습니다

결로로 흘러 내린 물이 바닥까지 흥건하드라구요 ㅠ,.ㅠ

그런 다음 꼼꼼하게 단열제를 붙입니다


그런 다음 은박테이프로 연결 부위를 꼼꼼히 발라줍니다


그런다음 다시 조립합니다 ㅎㅎ


노속자 포즈로 붙박이 장 조립중이신 남푠님하 ㅠ,.ㅠ

 

언제 뜯었나 싶게 깔끔하게 원래 모습으로 돌아온 붙박이씨!

 

일단 단열 공사는 했는데 이 놈이 얼마나 효과를 발휘할지는 일단 지켜봐야겠네요
 
이대로 단열이 잘 된다면 간단하고 쉽고 비용도 얼마 안들고

정말 좋을텐데 말이죠 일단 지켜봐야겠습니다

 

차후에 결로가 다시 생기는지는 다시 한번 점검해보고 알려드리겠습니다

커밍순~!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설정

트랙백

댓글

  • 프릭 2011.12.19 16:39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이코.. 뒤늦게 발견했으면 습기에 붙박이장 망가질뻔했네요
    요즘 추위에 주방 창문보면 샷시로 된 부분에 물이 송골 송골 맺혀서
    볼때마다 걸레로 한번씩 닦아주고 있는데 저런 습기가 방안에 생겼으니...
    일 잘하시는 남편님을 두셔서 든든하시겠어요
    저렇게 꼼꼼하게 단열처리한거니까 다시 습기 차진 않겠죠

    • Favicon of http://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19 17:40 신고 수정/삭제

      드릴로 나사 푸는건 저도 해요~ 일잘하지 않아요~ 남푠님하는 망손이어요 ㅎㅎ 뒤에서 제가 진두 지휘하고 드라이기로 말리는 것도 다 제가 했다구용 ㅠ,.ㅠ

  • 연애13년째 주부 2011.12.19 23:18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아코~
    오랜만에 컴으루 들어왔드니
    족발이 가리키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폰으루 볼땐 뭔가 했네요~^^
    붙박이 저희집꺼랑 같네요!!!!!
    뒤쪽을 저렇게 잘 해놓으면 걱정 끝이겠어요!!!!!!!
    저희집도 뜯어보면...........
    토하겠죠.........ㅜㅜ

    • Favicon of http://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20 13:08 신고 수정/삭제

      뒤늦게 족발을 발견하셨네요 ㅎㅎㅎ
      한번 날잡아서 뜯어보세요 ㅠ,.ㅠ

  • 캐티 2011.12.20 09:2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어머 진짜 큰일날뻔했네요.
    ㅜㅜ 집을 마무리를 잘해야지 진짜... 자기가 살집 아니라고 저렇게 마감을 하다닛.
    그래도 손재주 좋으신 남푠님하가 계셔서 다행이에요~

    • Favicon of http://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20 13:09 신고 수정/삭제

      부실공사를 말로만 접하다 실체를 보고나니 참... 그러네요 ㅠ,.ㅠ
      거듭 말하지만 남푠님하는 손재주가 좋지 않아요 망손이어요 ㅠ,.ㅠ

  • Favicon of http://jaeyunnz.tistory.com BlogIcon 윤냥NZ 2011.12.22 08:53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그래도 빨리 발견하시고 단열재 붙이셔서 다행이에요...
    장 망가지면....... ...ㅠ.ㅠ

    • Favicon of http://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1.12.23 00:36 신고 수정/삭제

      빨리 발견한건 다행인데 효과가 있을지는 지켜 보고 있답니다 ㅎㅎ

  • 써니 2012.02.02 15:44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혹시 효과는 어떠신가요?
    저희집도 붙박이장에 결로가 생겨 분해해야하거든요~~~
    남편보고 해체해보라고 했거든요~~~저 단열시트만 붙히면 괜찮은지...궁금합니다...
    후기 부탁드려요~~~^^

    • Favicon of http://iyeti.kr BlogIcon 프로채터 2012.02.06 14:41 신고 수정/삭제

      부산온도도 영하10도까지 내려갔는데 괜찮은것 같습니다.
      불안에서 제가 출근할때마다 한번씩 붙박이장 문을 열어주는데 꼭 그렇게 하지 않아도 될것 같습니다.
      붙박이장이 분해를 하게 되면 상하단이 분리되는데 이게 무겁지는 않지만 부피가 매우커서 남편분 혼자하기에는 무리가 있습니다. 혹시 모르니 친구분이나 지인분 한분 모셔서 같이해야 안전합니다. 날씨도 춥고 겨울인데 허리다치면 엄청난 손해입니다.

    • Favicon of http://catbook.tistory.com BlogIcon 히이라기 2012.02.09 16:34 신고 수정/삭제

      밖에서 들어오는 찬기운을 완벽하게 100% 막아주는 건 아니지만 결로는 더이상 생기지 않네요 단열 시트를 붙이시고 은박 테이프로 사이사이 틈새를 발라 메꿔주시면 어느 정도 효과는 확실이 있는 것 같습니다 ^^